뉴스

거창군, 하반기 공공근로사업 확대 시행

서민층 생활안정도모를 위한 일자리창출 팔 걷어

거창교육지원청, 2018학년도 중학교 신입생 원서..

2018학년도 중학교 신입생 원서 접수

거창소방서, 화재없는 안전마을 조성행사 가져

화재없는 안전마을 조성행사 가져

거창읍 복지허브화, 전국서 벤치마킹 이어져

복지허브화, 전국서 벤치마킹 이어져

주상면, 주상 愛 friends 합창단 우수상 수상

주상 愛 friends 합창단 우수상 수상

거창군 규제개혁위, 규제완화 앞장서다

거창군 계획조례 일부개정안 심사

소통과 화합으로 만들어가는 행복한 귀농귀촌

마리면, 귀농, 귀촌인과 소통의 날 행사 개최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09-25 08:30:50

 

마리면, 귀농, 귀촌인과 소통의 날 행사 개최
 

 

 

소통과 화합으로 만들어가는 행복한 귀농귀촌

 

 
마리면(면장 안장근)은 지난 22일 귀농·귀촌인과 이장, 주민자치위원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귀농, 귀촌인과 소통의 날』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마리면으로 귀농·귀촌한 주민들의 행복한 귀농, 귀촌을 위해 지역주민들과 서로 소통;화합하는 구체적인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개최됐다.

 

 

행복나무 귀농연구소를 설립해 귀농에 관한 무료 상담 및 강연을 열정적으로 하고 있는 정갑수 소장의 초청강연과 간담회를 통해 4차 산업 시대에 귀농․귀촌인들의 행복한 정착이 성공적인 결실을 맺기 위한 방안과 애로사항을 격의 없이 주고받는 뜻깊은 시간이 됐다.

 

 

또한 마을 이장들과 귀농·귀촌인들이 서로 얼굴을 익히며 정착생활에 필요한 정보와 영농에 대한 궁금한 사항들을 서로 나누면서 행복한 마을 마리를 만들어 가자고 다짐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행사에 참석한 귀농·귀촌인들은 지역주민들과 귀농·귀촌인들이 한자리에 모여 웃으면서 문제를 해결해 나가려는 자세가 매우 인상적이었다고 하면서 지역주민들과 소통하고 화합하는 일에 적극 참여하겠다고 행사 참여 소감을 전했다.

 

 

이에 안장근 면장은 “앞으로 귀농·귀촌하신 분들이 마리면의 일원으로 지역사회에 적극 참여해 주실 것을 당부 드리며 행정적으로도 지속적인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