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포토뉴스 '딸기가 ‘주렁주렁’'

딸기가 ‘주렁주렁’

위천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주민 공청회 개..

주민의견 반영을 통한 소통의 시간 마련

거창군, 2019년도 시행 농림축산식품사업 접수

2019년도 시행 농림축산식품사업 접수

거창군, 2019년도 시행 농림축산식품사업 접수

2019년도 시행 농림축산식품사업 접수

위천면,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주민 공청회 개..

주민의견 반영을 통한 소통의 시간 마련

‘어머니가 군불 때던 시절이 그립습니다’

포토뉴스 ‘어머니가 군불 때던 시절이 그립습니다’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12-20 07:27:57

 

‘어머니가 군불 때던 시절이 그립습니다’

 

한파가 몰아치는 20일 경남 거창군 고제면 봉산리의 한 어머니가 장작에서 뿜어져 나오는 매캐한 연기속에서 아궁이에 군불을 지피고 있다.

 

어머니는 탁,탁,탁 하는 장작 타오르는 소리가 나는 그제서야 기분이 좋아진다고 하신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