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제5회 거창크리스마스 트리문화축제 개막

36일간 도심을 수놓을 화려한 빛의 향연

거창군복지관 수강생 전시·발표회 개최

수강생 전시·발표회 개최

대한전문건설협회 경남도회 장학금 250만원 기탁

경남도회 장학금 250만원 기탁

거창군, 복지서비스 기반마련 우수 선정

복지서비스 기반마련 우수 선정

가조면, 돼지불고기 수익금으로 경로당 위문

돼지불고기 수익금으로 경로당 위문

한마음도서관, 인문학자 김경집 작가초청강연회

인문학자 김경집 작가초청강연회

타는 목마름에 발 빠른 대처가 빛났다!

웅양면, 가뭄현장 즉각 찾아 주민불편 해소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06-19 05:03:03

웅양면, 가뭄현장 즉각 찾아 주민불편 해소

 


타는 목마름에 발 빠른 대처가 빛났다!

 

 거창군 웅양면(면장 김종율)은 전국적으로 가뭄과 더위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가뭄현장을 찾아 문제점을 진단하고 대안을 마련하는 등 한해대책에 온힘을 다하고 있다.

 

 현재 웅양면은 6월 강우량이 평균 24mm로, 관정이나 저수지 없이는 농사를 짓기에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 전체 수도작 329ha중 32ha 정도가 물 부족으로 모내기를 하지 못해 주민의 한해대책의 요구사항이 많이 접수됐다.

 

 특히 적하지역은 웅양저수지 위쪽에 위치하고 있어 관정과 소류지, 하천 지표수에 의지하다보니 심각한 가뭄에 모내기를 하지 못하는 논이 20ha정도다.

 

 

 이에 웅양면은 관정 가동여부를 신속히 점검하고 4개소를 하루 만에 수리해, 15ha정도의 면적에 용수를 공급하는 등 발 빠른 대처를 이어갔다. 주민들의 불편을 적극 해소해 현재 미이앙 면적이 이모작과 천수답 일부 3ha에 그치고 있다.

 

 

 매년 가뭄 시 용수공급이 힘들어 관정개발을 지속적으로 요청하려고 했으나 지원기준에 합당하지 못해 애를 태우고 있던 천수답인 농가에는 인근 과수원 관정에서 100m의 관로를 매설해 0.4ha에 모내기를 할 수 있게 조치했다.

 

 

 김종율 면장은 관정 용수 사용을 흔쾌히 허락해 준 농장주에게 “가뭄으로 물을 나누기 어려운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이웃의 어려움을 해결해 줘 정말 감사하다. ”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웅양면은 한동안 예상되는 가뭄 대처를 위해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고, 매일 현장을 찾아 주민들의 불편사항을 해결하는 등 지속적인 현장행정을 펼칠 계획이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