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거창군, 도립거창대학 4년제 승격 추진 위한 발 ..

도립거창대학 4년제 승격 추진 위한 발 빠른 행보

거창군, 산림일자리 근로자 안전교육

산림일자리 근로자 안전교육

거창군, LH와 함께 ‘사랑나무! 희망키움!’ 봉..

LH와 함께 ‘사랑나무! 희망키움!’ 봉사활동 펼쳐

동네효부 빨래방이 주상면에 떴다!

찾아가는 빨래방서비스 어르신들 큰 호응

거창휴게소 군내 최초 위생등급 우수, 별(★) 획..

음식점 등급표지판 별(★)보고 찾아가세요

거창군 사회봉사단체 릴레이 장보기 행사 개최

거창군새마을회 릴레이 장보기 행사 동참

공무원, 중앙로타리, 대학생 등 250여 명 4만㎡ 수확

가북면, 단무지무 수확 일손돕기 이어져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11-09 05:06:32

 

가북면, 단무지무 수확 일손돕기 이어져

 


공무원, 중앙로타리, 대학생 등 250여 명 4만㎡ 수확

 

 

거창군 가북면(면장 류지오)은 11월 2일부터 수확을 시작한 단무지무 일손돕기에 부산외국어대 학생 70여 명이 2박3일간 25,000㎡ 수확한 데 이어 11월 4일에는 중앙로타리클럽 회원 36명이 10,000㎡를 수확하였으며, 7일에는 가북면 공무원 10명이 5,000㎡를 수확하는 등 3개 기관·단체에서 연인원 256명이 일손돕기에 참여하여 4만㎡ 정도의 단무지무를 수확함으로써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들에게 큰 힘을 보탰다.

 

 

해발 300m 이상인 가북면은 봄 감자 후기작으로 단무지무 33ha를 재배하여생 3천여톤을 생산 6억원 상당의 소득을 올린다.

 

 

 가북에서 생산하는 단무지무는 동거창농협을 통해 두 개 업체와 계약재배 하여 안정적으로 판매함으로써 농가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단무지무 수확은 뽑아서 잎을 제거한 후 톤백에 담아 유통을 하는데 평균 5kg 이상 나가는 무를 뽑는 것이 힘들어 일손을 확보하는데 애로사항이 많아 많은 농가에서는 일손돕기 활동을 희망하고 있다.

 

 

 가북면은 감자를 비롯하여 오미자, 마, 송이버섯, 사과 등 5대 특산물을 중심으로 기본적인 소득을 확보하고 있으며, 봄 감자 후기작으로 콩, 단무지무를 생산과 틈새농업으로 보충적인 소득을 증대해 나가고 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