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산불ZERO 남상’, 목표달성 위한 첫 발돋움!

산불감시원 자체교육 및 산불예방 홍보 활동 본격 개시

웅양면 노인회분회 환경정화 활동 실시

노인회분회 환경정화 활동 실시

남하면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참여자 문화체험 ..

노인사회활동지원사업 참여자 문화체험 실시

북상면, 일오식당과 연계『사랑의 밥상차려드리..

『사랑의 밥상차려드리기』행사 추진

남하면, 2017년산 공공비축미곡 첫 매입

청명한 가을 하늘과 함께 올해 농사의 결실의 장으로 -

공무원, 중앙로타리, 대학생 등 250여 명 4만㎡ 수확

가북면, 단무지무 수확 일손돕기 이어져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11-09 05:06:32

 

가북면, 단무지무 수확 일손돕기 이어져

 


공무원, 중앙로타리, 대학생 등 250여 명 4만㎡ 수확

 

 

거창군 가북면(면장 류지오)은 11월 2일부터 수확을 시작한 단무지무 일손돕기에 부산외국어대 학생 70여 명이 2박3일간 25,000㎡ 수확한 데 이어 11월 4일에는 중앙로타리클럽 회원 36명이 10,000㎡를 수확하였으며, 7일에는 가북면 공무원 10명이 5,000㎡를 수확하는 등 3개 기관·단체에서 연인원 256명이 일손돕기에 참여하여 4만㎡ 정도의 단무지무를 수확함으로써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들에게 큰 힘을 보탰다.

 

 

해발 300m 이상인 가북면은 봄 감자 후기작으로 단무지무 33ha를 재배하여생 3천여톤을 생산 6억원 상당의 소득을 올린다.

 

 

 가북에서 생산하는 단무지무는 동거창농협을 통해 두 개 업체와 계약재배 하여 안정적으로 판매함으로써 농가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단무지무 수확은 뽑아서 잎을 제거한 후 톤백에 담아 유통을 하는데 평균 5kg 이상 나가는 무를 뽑는 것이 힘들어 일손을 확보하는데 애로사항이 많아 많은 농가에서는 일손돕기 활동을 희망하고 있다.

 

 

 가북면은 감자를 비롯하여 오미자, 마, 송이버섯, 사과 등 5대 특산물을 중심으로 기본적인 소득을 확보하고 있으며, 봄 감자 후기작으로 콩, 단무지무를 생산과 틈새농업으로 보충적인 소득을 증대해 나가고 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