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거창군,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행정안전..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행정안전부 우수기관’ 선정

가북면 주민자치위, 파크골프 교실 개강

허리근력 강화로 꼿꼿한 노년 기대

거창사건추모공원, 가을 국화전시 준비 한창

다양한 국화 손질에 폭염속 구슬땀

거창 적십자병원, 해운대 백병원 의료봉사활동 ..

농촌지역 의료사각지대 해소 기대

거창군 주민자치위원장연합회 간담회 개최

소통과 화합하는 주민자치 실현

NH농협 거창군지부, 경로당에 에어컨 10대 기탁

시원한 여름나기 에어컨 나눔 행사 펼쳐

전문가 초청, 복지도우미 역량강화 교육

가북면, 이웃이 있는 마을 만들겠다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2-07 05:10:50

 

 

가북면, 이웃이 있는 마을 만들겠다

 


전문가 초청, 복지도우미 역량강화 교육

 

 

거창군 가북면(면장 류지오)이 2월 7일 18개 마을 복지이장, 담당공무원 등 25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수상 거창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공동위원장을 초청해 복지도우미 역량강화 교육을 진행했다.

 

 

유수상 강사는 “지역사회보장에 있어서 복지도우미는 사회보장 대상자 발굴, 사회보장 자원의 발굴과 연계, 지역보호체계 구축·운영 등 공식적인 의사소통 체계를 만들고 이웃을 돌봐야 한다.”라고 말했다.

 

 

또한 “마을은 우리 지역의 이야기를 논의하고 마음을 나눌 수 있어야 한다. 진정한 마을이란 삶을 나누고 존재감을 회복하는 공간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인순 이장은 “최근 가북면 청년회를 창립하는 등 주민들이 소통할 수 여건이 조성되고 있고, 복지도우미로서 새로운 마음을 다질 수 있는 계기가 돼 고맙다.”고 말했다.

 

 

이번 교육은 그간 추상적으로만 느껴졌던 복지를 보다 구체적이고 현실에서 일어날 수 있는 사례를 중심으로 교육함으로써 복지도우미들의 역할을 되새기는 계기가 됐다. 가북면에서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따뜻한 공동체와 연계해 이웃이 있는 마을 만들기 결과가 주목된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