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거창군 가조출신 고 金 護(김호) 지사 독립유공..

보훈처 추서로 2018년 8월15일(광복절) 선정

거창군삶의쉼터, 개관 10주년 기념 쌀 1,040㎏ ..

아림1004운동 동참, 쌀 1,040천원 300만 원 상당 기탁

BNK경남은행 거창지점, 에어컨 기탁

거창읍 대평리 새동네 할머니경로당에

거창읍, 마을 좌담회 개최

무더위쉼터 점검 및 주민의견 수렴

거창 평화의 소녀상 건립 ‘군민 운동’을 시작..

평화의 소녀상 건립 ‘군민 운동’을 시작하며

거창축협 양축농가 폭염지원

양축농가 폭염지원

폭염 장기화에 따른 관련부서 긴급 대책회의 실시

거창군, 폭염으로부터 군민 지키기에 팔걷고 나서다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7-23 04:10:23

 

거창군, 폭염으로부터 군민 지키기에 팔걷고 나서다

 


폭염 장기화에 따른 관련부서 긴급 대책회의 실시

 


 
 거창군(거창군수 구인모)은 지난 20일 폭염 장기화 전망에 따라 인명 및 재산 등의 피해가 우려되는 바, 신속하고 긴밀한 대응으로 피해를 최소화 하고자 폭염T/F팀을 소집하고 폭염 장기화에 따른 관련부서 긴급 대책회의를 가졌다.

 

 

 거창군은 3월부터 무더위쉼터를 점검하고 6월 이후 2018년 폭염대응 추진계획을 수립․시행하고 있다. 앞선 18일에는 이광옥 부군수 주재로 폭염경보에 따른 대책회의를 열어 폭염대비 관련 부서별 대응사항에 대하여 점검했다. 같은 날 오후에는 무더위쉼터를 방문해 주민들에게 폭염 시 외출자제 등 국민행동요령을 설명하고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한 격려 방문을 했다.

 

 

 이날 대책회의에서 2018년 폭염대응 추진계획에 따라 운영(6. 15.~10. 15.)중인 거창군 폭염대응 합동 T/F팀 팀별 대응사항과 관련 정보 등을 공유하고 군민의 피해 최소화를 위한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폭염관련 기상특보의 신속한 전파, 무더위쉼터의 효율적인 운영과 온열질환자 예방과 축산 및 과수농가에 홍보 등을 실시해 폭염으로부터 군민 지키기를 위하여 총력을 기울일 것을 다짐했다.

 

 

 거창군 관계자는 “지난 1994년 이후 전국이 또 다시 가마솥 찜통더위로 몸살을 앓을 것으로 예상된다. 군민들께서는 폭염 시 가급적 야외활동 자제하고 마을의 무더위쉼터를 이용하는 등 건강관리에 주의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