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거창군,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행정안전..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행정안전부 우수기관’ 선정

가북면 주민자치위, 파크골프 교실 개강

허리근력 강화로 꼿꼿한 노년 기대

거창사건추모공원, 가을 국화전시 준비 한창

다양한 국화 손질에 폭염속 구슬땀

거창 적십자병원, 해운대 백병원 의료봉사활동 ..

농촌지역 의료사각지대 해소 기대

거창군 주민자치위원장연합회 간담회 개최

소통과 화합하는 주민자치 실현

NH농협 거창군지부, 경로당에 에어컨 10대 기탁

시원한 여름나기 에어컨 나눔 행사 펼쳐

부산지역에서 일본뇌염 매개모기(작은빨간집모기) 첫 확인

거창군, 일본뇌염 주의보에 따른 예방수칙 홍보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4-04 04:17:40

 

 

거창군, 일본뇌염 주의보에 따른 예방수칙 홍보

 


부산지역에서 일본뇌염 매개모기(작은빨간집모기) 첫 확인

 

 

 거창군(군수 양동인)은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가 올해 첫 번째로 부산지역에 일본뇌염 매개모기(작은빨간집모기)가 확인돼 일본뇌염 주의보를 발령함에 따라 예방접종, 모기물리지 않기 등 일본뇌염 예방수칙을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작은빨간집모기는 논이나 동물축사, 웅덩이 등에 서식하는 암갈색의 소형모기로, 주로 야간에 흡혈 활동을 한다. 일본뇌염 바이러스가 있는 매개모기에 물린 경우 99% 이상은 무증상 또는 열을 동반하는 가벼운 증상을 보이지만 일부에서 급성뇌염으로 진행될 수 있고 뇌염의 20%∼30%는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

 

 

 거창군 보건소는 2015년 이후 일본뇌염 매개모기 확인시점이 빨라지고 있는데, 이는 봄철 기온상승에 따라 월동모기의 활동이 빨라진 것과 관련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하면서 일본뇌염은 예방백신이 있어 예방접종 대상이 되는 생후 12개월에서 만12세 아동은 표준일정에 맞춰 예방접종을 완료하고 야외활동과 가정에서 모기회피 및 방제요령을 숙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첫째, 야외 활동 시 밝은 색의 긴 바지와 긴 소매의 옷을 입어 피부노출을 최소화하고, 모기가 흡혈하지 못하게 품이 넓은 옷을 착용하는 것이 좋다.  둘째, 노출된 피부나 옷, 신발상단, 양말 등에 모기 기피제를 사용하고, 야외 활동 시 모기를 유인할 수 있는 진한 향수나 화장품 사용은 자제하는 게 좋다.

 


 
 셋째, 가정 내에서는 방충망 또는 모기장을 사용하고, 캠핑 등으로 야외 취침 시에도 텐트 안에 모기 기피제가 처리된 모기장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넷째, 매개모기 유충의 서식지가 될 수 있는 집주변의 웅덩이, 막힌 배수로 등에 고인 물을 없애서 모기가 서식하지 못하게 한다.
 기타 문의사항은 보건소 감염병관리담당(055-940-8335)으로 하면 된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