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줄뉴스

거창군시설원예연합회 정보교류 연찬회 개최

거창군시설원예연합회원간의 우호와 단합의 장 마련

고제면 지사보협, 제2차 회의 열어

제2차 회의 열어

가북면 마을정자 23개소 이름표 달았다

송암 선생이 새기고, 주민 이해·연대감 상승

경남도 정보화마을 워크숍, 가조면에서 열려

6차 산업관련 정보화마을 활성화 방안 모색

거창소방서 ‘말벌 쏘임 주의보’발령

‘말벌 쏘임 주의보’발령

포토뉴스 ‘양파 수확합니다’

‘양파 수확합니다’

복지사각지대 해소 ‘복지이장의 집’ 문패 전달

주상면, 복지사각지대 해소 ‘복지이장의 집’ 문패 전달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1-17 06:16:35

 

주상면, 복지사각지대 해소 ‘복지이장의 집’ 문패 전달

 

 

거창군 주상면(면장 김근호)은 1월 17일 소외계층과 복지사각지대 주민들의 신속한 발굴·지원을 위해 복지이장의 집 문패를 제작해 복지이장 18명 전원에게 전달했다.

 

 

이번 행사는 주상권역 복지허브사업 일환으로 주민과 가장 가까이 있는 이장과 업무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지역사회의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내기 위해 마련됐다. 복지이장 집 입구에 부착해 이웃 주민에게 복지이장의 집을 알려 도움이 필요한 주민들이 보다 쉽게 도움을 요청할 수 있도록 했다.

 

 

백효인 주상면 이장자율회장은 “복지사각지대 발굴단으로 사명감을 가지고 어려움에 처한 이웃들이 언제든지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복지이장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김근호 면장은 “복지이장에게 책임감과 자긍심을 고취시키고 주민들에게는 복지이장의 역할과 인식을 부각시켜 복지사각지대와 위기가정이 없도록 세심하게 찾아내고, 이웃이 이웃을 돕는 동네복지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