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줄뉴스

거창군 좋은이웃들, 열정적인 나눔 선행

홀몸노인세대에 간이화장실 설치 지원

북상면, 피서지 안전점검 및 환경정비

피서지 안전점검 및 환경정비

구인모 거창군수 당선인, 산림휴양 인프라 현장..

산림휴양 인프라 조성으로 명품관광의 중심지로 도약

거창군자원봉사센터 봉사단, 떡 케이크 나눔 활..

거창에서 출생신고하면 떡 케이크 선물 받아요

거창군 한마음도서관, 냉,난방기 교체 완료

냉,난방기 교체 완료

거창군, 베이비 마사지 교실 운영

6월 25일부터 29일까지 선착순 접수

4월 8일을 ‘면민의 날’로 지정하여 행사통합 결정

위천면, 4월 8일을 ‘면민의 날’로 지정하여 행사통합 결정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3-14 04:58:19

 

위천면, 4월 8일을 ‘면민의 날’로 지정하여 행사통합 결정

 

 

 위천면(면장 강국희)는 지난 13일 위천면행정복지센터 2층 회의실에서 군의회의장, 군의원, 위천면 체육회, 주민자치위원회, 위천3․1문화제위원회 3개 단체 전체 회원이 모여 ‘위천면 행사 통합추진 관련단체 임시총회’를 개최하였다.

 

 

 이날 임시총회에서는 위천면 면민체육대회, 위천3.1문화제, 위천면 주민자치프로그램 발표회 3개 행사를 통합 추진하는 방향에 대해 안건을 상정하고 각 관련 단체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여 3개 행사를 금년부터 4월 8일에 통합 추진키로 결정하였다.

 

 

 그간 위천면에서는 3.1문화제는 매년 3. 1일에 면민체육대회와 주민자치프로그램 발표회는 8·15일에 각각 행사를 치러왔으나, 위천면의 역사인 4월 8일 고현장터 만세운동을 기념하고 선현들의 정신을 기려야 한다는 주변여론이 많았다.

 

 

 또한 지난 2월 19일 개최되었던 ‘위천면 3.1문화제위원회 정기총회’에서 위천 문화제 행사를 위천면 고현장터 만세운동일인 4월 8일로 변경 개최키로 결정함에 따라, 이번 3개 단체 임시총회에서 4월 8일을 “위천면민의 날”로 지정하고 면민체육대회와 주민자치프로그램발표회도 이날 통합하여 추진하기로 최종 결정하였다.

 

 

  강국희 면장은 “행사를 통합함에 따라 위천면민이 더욱 단합 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된 것 같아 기쁘고 처음 시행하는 통합행사인 만큼 각 관련단체에서는 행사추진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 하였으며,


 
  진종식 체육회장은 3개 단체를 대표하여 “각 단체별로 서로 긴밀하게 협조하여 행사가 성공적으로 끝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라고 하였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