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줄뉴스

기고문 / 거창경찰서 여성청소년계 경장 허진성

‘치매등대지기’알고 계신가요?

거창적십자병원, 웅양면 어르신 무료진료 사업 ..

웅양면 어르신 무료진료 사업 성황리 실시

거창소방서, 소방차 길 터주기 국민 참여 훈련 ..

소방차 길 터주기 국민 참여 훈련 실시

도시재생 뉴딜사업 마중물사업 시작

도시재생 뉴딜 사업을 위한 동산마을 주민설명회 개최

거창교육지원청, 친구야~ 놀자! 동아리 개강

맛있는 빵과 아름다운 서체를 내손으로~

어린이의 선물은 행복한 책읽기로

아이들과 소통하는 행복한 책읽기

주민 스스로 심고 가꿈으로써 명소로 탈바꿈 기대

가북면, 용산마을 약수대 꽃무릇 군락지 조성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3-23 04:39:31

 

가북면, 용산마을 약수대 꽃무릇 군락지 조성

 


주민 스스로 심고 가꿈으로써 명소로 탈바꿈 기대

 

 

 가북면(면장 류지오)에서는 지난 23일 오전 10시 용산마을 주민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용산 8경’ 중 하나인 약수대 일원에 소나무와 느티나무 군락지에 경쟁목과 하층식생을 정리한 후 영농폐기물을 수거하고 ‘꽃무릇’ 2만구를 식재하여 군락지를 조성했다.

 

 

 용산마을 약수대는 용산마을 맞은편 하천변 200m에 걸쳐 수백 년 된 소나무와 느티나무가 군락을 이루고 있으며, 예부터 공동약수터로 사용된 곳으로 최근 영농폐기물과 생활쓰레기가 방치되어 마을에서 큰 문제로 지적되어 왔다.

 

 

 하지만 이번 주민참여로 수 톤에 이르는 쓰레기를 말끔히 치우고 꽃무릇을 식재함으로써 여름철 주민들의 휴식공간은 물론 마을을 지나다니는 사람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전영시 용산마을 이장은 “용산마을 약수대 환경정비에 참여해 주신 주민들에게 감사드리며, 이번에 식재한 꽃무릇을 꾸준히 관리하여 용산마을 명소로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번에 식재한 꽃무릇은 수선화과로 꽃은 9∼10월에 붉은 색으로 피고 잎이 없는 비늘줄기에서 나온 길이 30∼50cm의 꽃줄기 끝에 산형꽃을 이루며, 봄맞이 하천변 환경정화활동과 연계하여 시행함으로써 환경개선, 주민 편의증진, 볼거리 제공 등 1석 3조의 효과가 기대된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