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포토뉴스 ‘우리 이제 성년 됐어요’

‘우리 이제 성년 됐어요’

고제면, 농가 일손돕기로 구슬땀 흘려

농가 일손돕기로 구슬땀 흘려

거창군, 군정혁신 팔 걷었다

거창군 정부혁신 실행계획 수립·추진

신원면, 과정경로당 쾌적한 환경 제공

거창뚝딱이봉사단,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 펼쳐

거창군, 환경의 날 맞아 폐자원 교환행사 개최한..

폐건전지는 새 건전지로, 종이팩은 롤 화장지로 교환

거창군, 희망키움통장 신규 가입 가구 모집

희망키움통장 신규 가입 가구 모집

거창군 웅양포도 첫 출하

전국적 명성의 거창군 웅양포도 첫 출하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08-29 05:37:25

 

전국적 명성의 거창군 웅양포도 첫 출하

 

 

전국적 명성을 얻고 있는 거창군 웅양포도가 잇따른 가뭄과 장마를 이겨내고 8월 28일 첫수확 후 출하했다.

 

 

이날 웅양사과포도영농조합(조합장 이응승)은 웅양면 관내 포도농가(152농가, 61ha)에서 생산한 500여 상자의 포도를 집하하고 광주원협으로 출하했다.

 

 

또한 출하장에는 거창군의회 이홍희 산업건설위원장과 이덕기 웅양면장이 참석해 농가들을 격려했다. 이홍희 위원장은 “더운 여름 고생 많으셨고, 땀 흘려 농사를 지은 만큼 출하하는 농산물이 제 값을 받을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라고 덕담을 건넸다.

 

 

변함없는 맛과 향으로 전국적으로 명성이 높은 웅양포도를 학수고대하며 기다려온 고객의 입맛을 이번에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웅양포도는 풍부한 일조량과 사질토에서 재배되고 밤낮의 큰 일교차로 당도가 뛰어나고 품질이 우수해 전국적인 명성을 얻고 있다. 올해로 제4회를 맞이하는 특판 행사는 9월 15일부터 10월 1일까지 예정하고 있어 농가에는 소득증진과 함께 소비자에게는 만족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