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포토뉴스 ‘우리 이제 성년 됐어요’

‘우리 이제 성년 됐어요’

고제면, 농가 일손돕기로 구슬땀 흘려

농가 일손돕기로 구슬땀 흘려

거창군, 군정혁신 팔 걷었다

거창군 정부혁신 실행계획 수립·추진

신원면, 과정경로당 쾌적한 환경 제공

거창뚝딱이봉사단,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 펼쳐

거창군, 환경의 날 맞아 폐자원 교환행사 개최한..

폐건전지는 새 건전지로, 종이팩은 롤 화장지로 교환

거창군, 희망키움통장 신규 가입 가구 모집

희망키움통장 신규 가입 가구 모집

군민 200여명 모여 부처님의 자비로 대화합의 소망 기원

1000개의 연등으로 밝히는 부처님 오신 날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5-16 06:34:20

 

1000개의 연등으로 밝히는 부처님 오신 날

 


불기2562년 부처님 오신 날 거창연등축제 개최

 


군청 앞 로터리를 환히 밝히는 연등탑 점등식 가져

 


군민 200여명 모여 부처님의 자비로 대화합의 소망 기원

 

 

 거창군은 지난 15일 오후 7시에 군청 앞 광장에서 불기2562년 부처님 오신 날 거창연등축제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날 거창군수를 비롯한 불교신도, 관계자 등 군민 200여 명이 모여 살풀이, 삼귀의례, 찬불가, 축사에 이어 점등 순으로 행사가 진행됐다.

 

 

 연등축제는 오는 5월 22일(음력 4월 8일) 부처님 오신 날에 앞서 거창읍의 중심인 군청 앞 로터리에 연등탑을 점등하고 군민 각자의 소망을 기원하는 행사다.

 

 

 올해는 ‘부처님의 자비와 지혜’라는 주제로 부처님의 자비가 연등의 불빛과 같이 온 세상을 비춰 밝힌다는 소망을 행사에 담았다.

 

 

 이날 연등축제를 주최한 거창불교사암연합회장 학암 스님은 봉행사에서 “부처님의 자비로움으로 모두가 목표하고 바라는 세상이 돼 사랑이 충만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거창군 관계자는 “군청 앞을 환히 밝히는 연등탑의 빛처럼 부처님의 자비와 광명이 군민 모두의 마음을 밝혀, 서로가 이해하고 화합하는 행복한 거창으로 나아가길 기원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500개의 연등은 이달 말까지 군청 앞 로터리를 환하게 밝힐 예정이다. 대평리 분수광장에도 같은 500개의 연등탑이 빛을 발하며 방문객을 반길 계획이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