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안/소방

포토뉴스 ‘곶감이 주렁주렁’

‘곶감이 주렁주렁’

제1회 거창 건축의 날, 건축발전 도약 계기

거창 건축인들의 단결과 건축문화 발전 방향 모색

북상면, 삼성서울병원과 의료서비스 연계 활동

11개과 80명 의료진 방문, 200여 명 주민 의료 혜택

북상면, 쌀 기부로 이웃사랑 실천

쌀 기부로 이웃사랑 실천

남하면, 산불 제로화 위한 힘찬 발걸음

산불 제로화 위한 힘찬 발걸음

가조면, 익명 기부 쌀 어려운 이웃에 전달

익명 기부 쌀 어려운 이웃에 전달

자율방재단 수승대에서 물놀이객을 대상으로 안전캠페인

거창군, 피서객에 물놀이 안전 각인시켜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08-07 06:24:55

 

거창군, 피서객에 물놀이 안전 각인시켜

 


 자율방재단 수승대에서 물놀이객을 대상으로 안전캠페인

 

 

거창군 지역자율방재단(단장 이현우)은 지난 8월 7일 거창군 수승대 일원에서 방재단협의회 대표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피서객을 대상으로 물놀이 안전수칙 준수를 홍보하는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번 캠페인은 최근 경남도내 전역에서 물놀이 사고가 잇따르고 있고, 거창군에서도 거창한 여름연극제가 열리는 시기에 매년 1건 이상의 물놀이 사고가 발생되고 있어 거창군을 찾는 피서객들의 안전을 도모하기 위해서다.

 

 

이현우 단장은 “매년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활동을 강화하지만 익수사고가 매년 발생하고 있다면서 물놀이 시 구명조끼를 반드시 착용하는 등 안전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방재단은 자율방재활동을 통해 재난 사전대비와 완벽한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민간참여 활성화로 인명 및 재산피해의 최소화를 위해 설립됐다. 거창군에는 이현우 단장과 정만수 총무를 중심으로 대표단 20명과 읍면에 455명의 단원을 두고 있다.

 

 

방재단은 정기적으로 안전점검의 날도 운영한다. 2017년도 사업으로는 재난취약지역 30가구에 가스, 보일러 안전점검 봉사활동과 안전한국훈련 등 재난훈련에도 참여할 계획이다. 또한 단원들의 능력을 배양하기 위해 훈련과 단원의 결속을 위한 활동도 하고 있다.

 

 

이건호 안전총괄과장은 “오늘 캠페인으로 인해 물놀이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소중한 캠페인이 되었다. 지역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서는 오늘처럼 민간단체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하다”면서 방재단의 발전과 단원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