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

거창 ㈜행운건설, 남상면 중증장애가구 주택수리..

장애인 편의지원 및 화장실 설치에 구슬땀

울산시 삼호동 주민자치위원회 웅양면 방문

자매결연 주민자치위원회 간 상호 교류행사 가져

가조면, 농가 일손 돕기 적극 지원

장마철 전 양파수확 일손 돕기로 농가 시름 덜어

거창군, 제107회 거창아카데미 개최

국악인 김성녀 초청강연 ‘우리 소리 사랑이야기’

남상면 지사보협, 2분기 정기회의 가져

상반기 민·관 협력 활성화사업 실적 평가

아낙네들의 행복한 홀리데이가 시작된다!

북상면 당산마을, ‘여왕의 날’ 행사 열려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06-16 04:08:10

 

북상면 당산마을, ‘여왕의 날’ 행사 열려

 


아낙네들의 행복한 홀리데이가 시작된다!

 

 

 거창군 북상면 당산마을에서는 힘든 농사일과 가사로 고생하는 아내들을 위해 1년 중 하루를 ‘여왕의 날’로 지정한다. 이에 따라 지난 15일 당산마을 남편들은 두 팔 걷어붙이고 작지만 거창한 행사를 가졌다.

 

 

 ‘여왕의 날’은 40여 년간 이어져 온 당산마을의 전통적인 행사다. 매년 바쁜 농사일과 가사가 마무리되는 시점에 남편은 고생한 아내가 마음껏 다리를 뻗고 쉴 수 있도록 이른 아침부터 서툰 솜씨로 밥과 국을 끓여 대접하고 시원한 나무그늘에 앉아 풍악을 제공한다.

 


 
 이날 행사를 주관한 당산마을 허용도 이장은 “농촌으로 시집와 힘든 농사일로 고생하는 아내들을 하루만이라도 위로하고 배려함으로써, 부부 금실은 물론 이웃 간의 친목도 더 좋아지고 있다.”라며 여왕의 날 행사를 자랑했다.

 

 

 행사장에 참석한 김종두 군의회 의장은 “여왕의 날 행사가 당산마을 주민의 단합뿐만 아니라 여성의 지위를 향상시키는 계기가 되고 있다. 남녀평등 상호 존중의 분위기가 더욱 확산되길 기원한다.”라며 당산마을의 오랜 전통이 더욱 발전되길 기원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