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

거창교육지원청, 통학버스 안전운행 및 차량관리..

빈번한 어린이 통학버스 안전.차량 사고 대처 위해

남하면, 주민대토론회로 면 발전 위한 시동 걸어

면민 80명 한자리에 모여 면 발전을 위한 주민대토론회 열어

거창소방서, 수난사고 대비 인명구조훈련 실시

수난사고 대비 인명구조훈련 실시

거창군 여성단체협의회 양성평등기금사업 수료식

여성들의 꿈이 담긴 한지공예 작품 전시회

거창군, 청소년어울림마당 제4회 왁자지껄 개최

청소년 밴드와 함께하는 한여름 밤의 피크닉

거창소방서 중장비 전문의용소방대, 재난현장 적..

재난현장 적극 지원활동

농림축산식품부 직원 일손 돕기 앞장서

거창군, 봄철 농촌 일손 돕기 추진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5-23 05:59:05

 

거창군, 봄철 농촌 일손 돕기 추진

 


농림축산식품부 직원 일손 돕기 앞장서

 

 

 거창군은 농번기를 맞아 농업인구의 감소와 고령화로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돕기 위해 농촌 일손 돕기에 나섰다. 지난 23일에 농림축산식품부 축산정책과 직원 20여 명이 고제면 궁항리 소재 박순규 씨 농가(면적 0.3ha)를 찾아 사과솎기 작업을 했다.

 

 

 박씨는 “인력이 많이 필요한 시기에 일손을 구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었는데, 농림축산식품부 직원들의 귀한 손길에 감사드린다.”라며 고마움을 표시했다.

 

 

 거창군은 농촌 일손 돕기 알선 창구를 운영해 참여 희망기관, 단체와 일손이 필요한 농가를 연결해 고령농가, 부녀자 및 장애인 농가가 적극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5월 21일부터 6월 20일까지 한 달간 군청, 읍·면, 농협 직원 등 450여 명이 참여해 사과솎기, 마늘·양파 수확 등 일손 돕기를 중점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거창군 관계자는 “올봄 초에 발생한 이상저온으로 과수 농가들이 막대한 피해를 입었다. 사과솎기가 적기에 이뤄질 수 있도록 자발적으로 나서준 농림축산식품부 직원들께 감사드린다. 해가 지날수록 부족한 일손으로 고심하는 농가에 보탬이 되고자 거창군에서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