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거창군, 여름철 자연재난대비 취약지역 점검

인명피해 예방 위한 대피 계획 등 종합 점검 나서

신원면 새마을협의회, 나무심기 행사 가져

예동 저수지 일대 매실나무 등 4종 700그루 식재

거창군여성단체협의회, 한지공예 교육과정 개강..

한지공예 교육과정 개강식

거창군, 가금류 포장수출 공장 유치로 지역경제 ..

거창일반산업단지내 투자금액 70억, 1일 상시고용 70명 이상 신..

거창경찰서. 보이스피싱 예방 배너 설치 !

보이스피싱 예방 배너 설치 !

거창군, 주말 직거래 장터 행사 진행

주말 직거래 장터 행사 진행

거창읍 복지허브 벤치마킹

부산시 서대신동, 거창읍 복지허브 벤치마킹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05-30 05:22:35

 

부산시 서대신동, 거창읍 복지허브 벤치마킹

 

 

 거창군 거창읍(읍장 손용모)은 5월 30일 부산시 서구 서대신동에서 동장과 담당공무원,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등 40명이 거창을 방문해, 복지허브 추진과정과 우수사례를 벤치마킹했다고 밝혔다.

 

 

 거창읍사무소에 따르면 5월 30일 부산시 서구 서대신동에서 동장과 담당공무원,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등 40명이 거창읍 복지허브 운영실태, 우수사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활동사항 등을 벤치마킹했다.

 

 

 서대신동 담당자는 “지난 1월 맞춤형 복지 팀을 설치·운영하면서, 사업추진과 협의체 운영 등 궁금한 점도 많고 걱정도 많았다.”라며, “거창읍의 다양한 시책과 폭넓은 사례들을 보면서 많은 궁금증이 해소됐다.”라고 말했다.

 

 

 손용모 읍장은 “제4차 산업혁명 시대에 민간참여는 필수적이다. 의지를 갖고 민관이 협력한다면 복지허브 사업이 성공적으로 정착할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라고 뜻을 전했다.

 

 

 한편 거창읍은 지난해 4월 맞춤형 복지 팀을 설치해 복지허브 기반을 조성하고, 지역의제와 특화사업 발굴로 주민 간 소통을 활성화해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주력하고 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