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거창군, 8월부터 산업관광 본격 추진

8월부터 산업관광 본격 추진

올가을 고제로 꽃사과 구경오세요

고제면 주민자치위, 꽃사과거리 방제작업 실시

거창군, 인도 해외여행 시 장티푸스 감염 주의!

인도 해외여행 시 장티푸스 감염 주의!

거창읍, ‘어느새 다가온 가을밤의 야외 영화관..

주민들 문화향유 기회제공으로 큰 호응

남상면, 경로당 ‘만남의 날’ 운영

노인회분회 운영의 활성화와 상호간의 정보 공유

거창군 좋은이웃들, 홀로노인 집수리 지원

좋은이웃들, 홀로노인 집수리 지원

거창읍 복지허브 벤치마킹

부산시 서대신동, 거창읍 복지허브 벤치마킹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05-30 05:22:35

 

부산시 서대신동, 거창읍 복지허브 벤치마킹

 

 

 거창군 거창읍(읍장 손용모)은 5월 30일 부산시 서구 서대신동에서 동장과 담당공무원,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등 40명이 거창을 방문해, 복지허브 추진과정과 우수사례를 벤치마킹했다고 밝혔다.

 

 

 거창읍사무소에 따르면 5월 30일 부산시 서구 서대신동에서 동장과 담당공무원,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등 40명이 거창읍 복지허브 운영실태, 우수사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활동사항 등을 벤치마킹했다.

 

 

 서대신동 담당자는 “지난 1월 맞춤형 복지 팀을 설치·운영하면서, 사업추진과 협의체 운영 등 궁금한 점도 많고 걱정도 많았다.”라며, “거창읍의 다양한 시책과 폭넓은 사례들을 보면서 많은 궁금증이 해소됐다.”라고 말했다.

 

 

 손용모 읍장은 “제4차 산업혁명 시대에 민간참여는 필수적이다. 의지를 갖고 민관이 협력한다면 복지허브 사업이 성공적으로 정착할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라고 뜻을 전했다.

 

 

 한편 거창읍은 지난해 4월 맞춤형 복지 팀을 설치해 복지허브 기반을 조성하고, 지역의제와 특화사업 발굴로 주민 간 소통을 활성화해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주력하고 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