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포토뉴스 ' 수능 시험장에서 맞은 첫눈..

' 수능 시험장에서 맞은 첫눈'

거창군, 불법 주방용 오물분쇄기 집중단속

불법 주방용 오물분쇄기 집중단속

양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4분기 정례회의 개최

양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4분기 정례회의 개최

주상면, 우리 동네 따뜻한 겨울나기 김장지원

배추 재배에서 김장까지 주민의 힘으로 주민을 돕다

가북면, 귀농․귀촌인 화합 한마당 개최

가북저수지 수변공원에서 체육대회로 화합 도모

문정인 대통령 특보, 거창군 공직자 안보교육

= 문재인 정부 외교에 관한 고품질 강의 =

주상, 웅양, 고제면 소통하는 복지 위해 뭉쳤다

주상권역 복지허브화 추진 통합사례회의 열어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09-08 04:53:49

 

주상권역 복지허브화 추진 통합사례회의 열어

 


주상, 웅양, 고제면 소통하는 복지 위해 뭉쳤다

 

 

주상면(면장 김근호)은 지난 7일 읍면 복지허브화 추진 및 상호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권역형 통합사례회의를 열었다.

 

 

읍면동 복지허브화 추진을 위한 권역형 중심인 주상면 복지허브담당 주관으로 열린 이번 회의는 주상면, 웅양면, 고제면 복지업무담당주사, 사회복지담당공무원, 통합사례관리사가 참석해 다양한 관점에서 복합적인 욕구를 가진 사례관리 대상 가구의 지원방안에 대해서 논의했다.

 

 

금년 7월 주상면이 중심이 돼 주상면, 웅양면, 고제면에 거주하는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복지상담,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지원, 통합사례관리, 민관협력 및 인적안전망 구축 운영 등의 맞춤형복지 업무를 추진하고 있다. 현재 30여 세대에 대한 통합사례 관리를 통해 대상자의 욕구를 파악하고 지원하고 있다.

 

 

김근호 면장은 “지역주민들의 복지체감도 향상을 위해 복지욕구에 맞는 통합사례관리를 실시하는 데 3개면이 서로 소통하고 정보교류를 해 지역주민들의 맞춤형복지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