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포토뉴스 ‘수달래 찍는 사람들’

‘수달래 찍는 사람들’

거창군, 국민체육센터 수영장 임시휴관

탁구장.볼링장은 정상 운영

거창군, 풍수해저감종합계획 수립(안) 공청회 개..

풍수해저감종합계획 수립(안) 공청회 개최

치매 인지강화교실 큰 호응을 얻다

치매 걱정 없는 건강 100세

신원면, 덕산저수지 비상대처 훈련 실시

덕산저수지 비상대처 훈련 실시

거창군, 기업하기 좋은 도시 만들기에 총력

기업애로 해소와 규제완화를 위한 간담회 개최

명소 역사문화체험 가져

거창군 공공기관 직원, 명소 역사문화체험 가져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4-05 05:36:57

 

거창군 공공기관 직원, 명소 역사문화체험 가져

 

 

 거창군(군수 양동인)은 지난 5일 공공기관 직원 30명과 함께 ‘내고장 거창 역사문화체험학습’을 진행했다.

 

 

 이날 교육은 거창군에서 근무하는 공무원, 공공기관 직원이 거창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 직접 체험하고 설명을 들음으로써 거창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거창에 대한 애향심을 높이기 위함이다.

 

 

 거창군청뿐만 아니라 경찰서, 소방서, 교육청 등 관공서 직원과 국민건강보험공단, 국민연금공단 등 공공기관의 직원 30명으로 이루어진 1기 팀은 한 장소도 놓치지 않겠다는 열정으로 문화해설사의 설명에 따라 거창 정자와 한옥 기행을 함께 했다.

 

 

 건계정, 사락정, 수승대, 황산마을, 동계정온선생생가 등 거창의 정자와, 지난해 개장한 수승대 내의 목재문화체험장에서 목제품 만들기 체험까지 곁들여져 더 큰 호응을 얻었다.

 

 

 한 직원은 “거창에 3년간 근무하면서도 사락정, 동계정온선생생가는 처음 방문했다. 정자와 어우러진 이야기를 들으니 거창에 대한 자부심이 느껴진다. 건계정이 산책하는 곳이라고만 생각했던 것을 반성했다.”라고 말했다.

 

 

 거창군 관계자는 “10월 국화전시회 시기에 맞춰 제2기 역사문화체험학습을 진행할 예정이다. 거창사건과 관련된 거창의 아픈 역사를 다룬 다크투어로 진행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