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물

거창국민체육센터, 최고의 힐링센터로 거듭나다

위탁대비 이용인원 늘고 영업이익 650% 증가

제11회 거창친구 장학금 전달식 개최

다음카페 거창친구, 장학금 300만 원 전달

논타작물재배 지원사업 신청하세요

논타작물 재배시 ha당 최대 400만 원 지원

2018년 위천면 주민자치위원회 상반기 정기총회 ..

주민자치위원회 상반기 정기총회 개최

가북면 농촌지도자회 연시총회 개최

회장 진학조 선출, 가북면 농업발전의 선도적 역할 다짐

거창뚝딱이봉사단 짜장면 나눔봉사활동 펼쳐

짜장면 나눔봉사활동 펼쳐

학교 텃밭가꾸기로 환경사랑과 이웃사랑 실천

제목: 학교 텃밭가꾸기로 환경사랑과 이웃사랑 실천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11-03 05:12:21

 

제목: 학교 텃밭가꾸기로 환경사랑과 이웃사랑 실천

 

 

가북초등학교(교장 전영태) 전교생과 병설유치원생 23명은 11월 2일 텃밭에서 배추와 자색무 가꾸기 체험을 하였다.

 


가북초등학교는 환경을 사랑하고 보존하는 마음을 기르기 위해 텃밭가꾸기를 꿈나무환경사랑동아리 활동과 연계·창의적체험활동 시간을 활용하여 2년째 실시하고 있다.

 


지난 9월 21일 다같이 심은 배추와 자색무는 50여일이 지난 지금, 잘 자라고 알이 차서 초등학생의 한아름 정도의 크기가 되었다.

 


매주 1회 이상 벌레 잡기와 물주기를 하며 텃밭의 작물들에 대한 관심을 다지고 있는 가북초등학교 학생들은 배추와 자색무를 수확하면 일부는 거창여성회가 주최하고 마중물배움터에서 주관하는‘착한살림 벼룩시장’에서 팔아 텃밭 체험을 경제 활동으로 이어볼 계획이다. 그 수익금으로 김장에 필요한 양념 등을 사서 수확한 배추로 김치 담그기 체험을 하여 이웃과 나누어 먹음으로써 이웃 사랑도 실천할 계획이다.

 


김동준(5학년) 학생은“우리 집에도 배추농사를 지어 아버지와 같이 벌레를 잡은 적이 있는데 징그럽고 물컹거려서 이상했다. 학교 텃밭의 배추에는 벌레가 보이지 않아 정말 다행이다. 배추 농사를 짓는 게 힘이 든다는 것을 다시 한 번 더 깨달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