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물

남하면, 주민대토론회로 면 발전 위한 시동 걸어

면민 80명 한자리에 모여 면 발전을 위한 주민대토론회 열어

거창소방서, 수난사고 대비 인명구조훈련 실시

수난사고 대비 인명구조훈련 실시

거창군 여성단체협의회 양성평등기금사업 수료식

여성들의 꿈이 담긴 한지공예 작품 전시회

거창군, 청소년어울림마당 제4회 왁자지껄 개최

청소년 밴드와 함께하는 한여름 밤의 피크닉

거창소방서 중장비 전문의용소방대, 재난현장 적..

재난현장 적극 지원활동

복지허브사업 우수기관 가조면 찾아 벤치마킹

대구시 이곡 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방문

- 국내육종품종 거창산 “아리수” 장려상 수상 -

이제 사과는 아리수가 대세!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11-17 04:27:31

 

이제 사과는 아리수가 대세!

 


- 국내육종품종 거창산 “아리수” 장려상 수상  -

 

 

거창군(군수 양동인)은 지난 15일 서울 가락동 농산물 도매시장에서 전국 국내육성 농산물의 상품성 평가에서 장려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회에서는 국내에서 개발된 사과, 배 등 16개 품목 59개 품종이 선보였으며, 20명의 경매사와 중도매인으로 구성된 심사위원의 외관심사와 모의경매를 통하여 거창군 남상면 김기섭(62세) 농가의 “아리수” 품종이 장려상을 수상하였다.

 

 

사과 아리수 품종은 2015년 농촌진흥청 국내육성품종 보급 시범사업을 통하여 거창군에 처음 보급되었으며, 당도 15.9브릭스, 산도 0.43%, 과중 285g의 중소과 품종으로 금년 첫 출하를 통하여 소비자들의 호평을 받은바 있다.

 

 

거창군농업기술센터 김윤중 과수담당계장은 “아리수 품종은 8월 하순부터 수확이 가능하며 기온이 높은 곳에서도 착색이 잘 되는 이른바 추석을 겨냥한 품종으로 홍로에 비해 탄저병 등 병해충에 강하고 낙과가 없어 농가소득 증대에 유리하다”며 “앞으로 중소과 품종인 아리수를 확대 보급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