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물

거창군, 도립거창대학 4년제 승격 추진 위한 발 ..

도립거창대학 4년제 승격 추진 위한 발 빠른 행보

거창군, 산림일자리 근로자 안전교육

산림일자리 근로자 안전교육

거창군, LH와 함께 ‘사랑나무! 희망키움!’ 봉..

LH와 함께 ‘사랑나무! 희망키움!’ 봉사활동 펼쳐

동네효부 빨래방이 주상면에 떴다!

찾아가는 빨래방서비스 어르신들 큰 호응

거창휴게소 군내 최초 위생등급 우수, 별(★) 획..

음식점 등급표지판 별(★)보고 찾아가세요

거창군 사회봉사단체 릴레이 장보기 행사 개최

거창군새마을회 릴레이 장보기 행사 동참

제초제 사용 절감으로 안전한 농산물 생산 앞장

위천면, 환경 친화적 농법 우렁이 공급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5-25 04:49:34

 

 

위천면, 환경 친화적 농법 우렁이 공급

 


제초제 사용 절감으로 안전한 농산물 생산 앞장

 


 
 거창군 위천면은 지난 25일에 현재 한창 모내기가 진행 중인 장기마을부터 친환경 농자재 우렁이 공급을 시작했다.

 

 

 우렁이 농법은 이앙 후 5∼7일 이내에 우렁이를 투입해 물속에 있는 풀을 뜯어 먹는 우렁이의 습성을 이용하여 제초작업을 대신하도록 하는 것으로 올해 위천면에서는 363농가 323ha의 논에 우렁이 13톤을 공급한다. 이는 올해 쌀 생산량 조정을 위한 논 타작물 재배지원사업의 영향으로 전년에 비해 소폭 감소한 것이다.

 

 

 우렁이를 공급받은 장기마을 주민은 “우렁이 농법을 시작한 이래로 제초제를 치지 않고 있다” 면서 “우렁이를 공급해 줘서 영농비를 줄이고 농가의 부족한 일손도 덜 수 있어서 감사하다.”라며 고마움을 표했다.

 

 

 위천면 관계자는 “우렁이농법은 환경 친화적 농법으로 제초제 사용 감소로 깨끗하고 안전한 농산물을 생산할 수 있어 면민들의 건강뿐만 아니라 청정한 환경을 지키는 데에도 기여한다. 고령과 일손 부족으로 힘든 농촌지역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