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물

포토뉴스 '멧비둘기 새끼의 첫 비행'

멧비둘기 새끼의 첫 비행

거창군, 사우디아라비아 여행시 메르스 감염 주..

사우디아라비아 여행시 메르스 감염 주의!

이광옥 거창부군수, 치매안심센터건립 공사현장 ..

온열질환과 안전사고 발생예방, 원활한 공사 진행 당부

가조면 주민자치위, 사랑의 배추 모종 심기

연말 김장김치 나눔 행사를 위해 구슬땀 흘려

마리면, 벼 병해충 무인항공방제 실시

고령화와 노동력 부족 문제 해소에 큰 도움

연이은 폭염으로 과수, 축산농가 피해 우려

과수농가, 축산농가 폭염대비 이렇게 하세요!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7-19 04:26:02

 

 

 

과수농가, 축산농가 폭염대비 이렇게 하세요!

 


연이은 폭염으로 과수, 축산농가 피해 우려

 

 

 거창군(군수 구인모)은 연이은 고온과 폭염에 따른 과수농가와 축산농가의 피해 최소화를 위한 대처요령 안내에 나섰다.

 

 

 거창군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햇볕 데임현상(일소)이 일부 사과재배농가에서 발생하고 있으며, 배수상태가 불량한 농가에서는 엽소피해까지 나타나 앞으로 30℃이상의 고온이 지속될 경우 피해가 확산될 것으로 예상하고 피해경감을 위해 대책마련에 나섰다.

 


 
 사과, 포도 등의 과실은 강한 직사광에 오랫동안 노출되면 일소피해가 발생하게 되므로 지나친 하계전정을 삼가하고, 탄산칼슘 등을 살포해 과피를 보호해야 한다.

 

 

 일부 배수가 불량한 과원에서 발생하는 엽소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배수시설을 정비하고, 적절히 관수를 해야 한다. 홍로 등 중생종 품종의 밀병(일명 꿀사과)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염화칼슘 0.3%액은 3∼4회 엽면 살포해야 한다.

 

 

 가축은 30℃를 넘어가면 폐사 위험이 커지고, 닭은 산란수 감소, 젖소 산유량 감소, 돼지와 소의 체중증가율 감소 등의 피해를 입는다. 피해예방을 위해서는 살수와 선풍기를 활용하여 축사온도를 낮추고, 가축에 영양분을 충분히 보충하도록 한다.

 

 

 거창군 관계자는 여름철 고온, 폭염 등에 대한 기상과 농작물 생육상황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하고 있다며 안정적인 수확을 위해 작목별 대처요령을 숙지하여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철저한 사전대비를 당부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