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축산물

거창군 가조출신 고 金 護(김호) 지사 독립유공..

보훈처 추서로 2018년 8월15일(광복절) 선정

거창군삶의쉼터, 개관 10주년 기념 쌀 1,040㎏ ..

아림1004운동 동참, 쌀 1,040천원 300만 원 상당 기탁

BNK경남은행 거창지점, 에어컨 기탁

거창읍 대평리 새동네 할머니경로당에

거창읍, 마을 좌담회 개최

무더위쉼터 점검 및 주민의견 수렴

거창 평화의 소녀상 건립 ‘군민 운동’을 시작..

평화의 소녀상 건립 ‘군민 운동’을 시작하며

거창축협 양축농가 폭염지원

양축농가 폭염지원

공직 떠나지만, 농업의 미래에 대하여 항상 고민할 것

농업기술센터 유영학 소장, 강한석 농촌진흥과장 합동퇴임식 개..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8-08-02 09:51:59

 

 

 

농업기술센터 유영학 소장, 강한석 농촌진흥과장 합동퇴임식 개최

 

공직 떠나지만, 농업의 미래에 대하여 항상 고민할 것

 

거창군 농업기술센터 유영학 소장과 강한석 농촌진흥과장의 합동퇴임식이 지난 7월 31일 농업기술센터 3층 대강당에서 열렸다.

 

공직생활을 마감하는 이날 퇴임식에는 센터 직원들과 군청 선후배 공무원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명예로운 퇴임을 축하하는 작은 퇴임행사가 진행됐다.

 

유영학 소장은 1978년 남상면을 시작으로 농정과, 신원면장, 농촌진흥과장을 거쳐 2017년 7월 제9대 농업기술센터 소장으로 취임했다.

 

강한석 농촌진흥과장은 지난 1980년 공직생활을 시작해 농촌지도소와 농업기술센터와 함께한 거창군 농촌지도와 교육의 산 증인으로 원예특작과, 농업소득과, 농업축산과 등을 거쳐 2018년 1월 농촌지도관으로 승진해 농촌진흥과장으로 근무하다 2018년 8월 1일자 공로연수에 들어간다.

 

두 사람은 재직기간 농업 발전과 농업인의 소득증대를 위해 남다른 사명감으로 업무에 임하며 항상 후배 공무원들의 모범이 돼 왔다. 합리적이면서도 평소 소탈하고 격의 없는 성격으로 폭넓은 소통을 이뤄 직원들의 존경을 받아왔다.

 

유영학 소장은 “청춘을 바친 농업기술센터에서 공직을 마무리하게 돼 매우 뜻깊다. 소장 재임 1년간을 숨 가쁘게 달려왔기에 후회나 미련은 없다. 이제 무거운 짐을 내려놓지만 농업과 농촌의 미래에 대해 항상 고민하는 삶을 살겠다.”라고 말했다.

 

강한석 농촌진흥과장은 “공직생활을 명예롭게 마무리할 수 있게 도와준 동료와 후배 공무원들, 농업인과 관련 단체 회원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공직을 떠나지만 거창군 농업․농촌의 발전을 위하여 관심과 응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