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제9기 거창한 홍보기자단 위촉식 개최

19명의 홍보기자가 거창군의 생생한 소식을 책임집니다

거창군삶의쉼터, 개관 10주년 기념행사 성황리 ..

600여 명 모여 10번째 풍성한 생일잔치 열어

과수농가, 축산농가 폭염대비 이렇게 하세요!

연이은 폭염으로 과수, 축산농가 피해 우려

거창군 이광옥 부군수, 무더위 쉼터 방문·격려

무더위 쉼터에서 건강한 여름나기 홍보

거창소방서, 폭염대응체제 돌입!

폭염대응체제 돌입!

거창군, 밤나무 항공방제 실시

밤 생산량 및 품질향상 기대

하천에 다슬기 95,000마리 방류

남하면, 하천에 다슬기 95,000마리 방류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7-10-30 04:49:39

 

남하면, 하천에 다슬기 95,000마리 방류

 

 

거창군 남하면(면장 곽승욱)은 10월 27일 관내 하천에 어린 다슬기 95,000마리를 풀었다고 밝혔다. 다슬기는 국립수산과학원에서 정밀 질병검사를 마친 건강한 수산종묘며, 내수면 자원 조성과 친환경 생태계 보전을 위해 방류됐다.

 

 

다슬기는 우리나라 강, 호수, 계곡 등에 널리 서식하는 품종으로, 건강보조식품으로 기호도가 높은 수산자원이지만 수질오염과 무분별한 채취로 자원량이 크게 줄고 있는 실정이다.

 

 

하천의 청소부라 불리는 다슬기는 오염된 하천을 정화하며, 반딧불이 유충의 먹이로 활용되는 등 생태적 중요성이 큰 품종이다.

 

 

곽승욱 면장은 “이번 다슬기 방류로 하천 생태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크기가 1.5cm 이하인 어린 다슬기는 포획이 금지돼 있고 이를 위반할 경우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으니 불법어업 행위 근절을 위해 지역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덧붙이는 글

관련기사